[속보] 태풍 '링링' 북상···영종대교 상부도로·인천대교 양방향 전면 통제
[속보] 태풍 '링링' 북상···영종대교 상부도로·인천대교 양방향 전면 통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제13호 태풍 ‘링링’ 북상에 따른 강풍으로 영종대교 상부도로가 7일 오후 1시 30분을 기해 통제된데 이어 인천대교도 오후 1시40분부터 전면 통제됐다.

인천대교(주)는 이날 오후 긴급재난문자를 통해 “13시40분 인천대교 양방향 전면 통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신공항하이웨이도 오후 1시 40분 현재 영종대교 상부도로 인근의 10분간 평균 풍속이 초속 23m 안팎이어서 상부도로의 차량 통행을 통제했다고 밝혔다.

영종대교는 10분간 평균 풍속이 초속 20∼24m가 되면 상부도로를 통제하고, 하부도로는 시속 80㎞에서 40㎞로 감속 운행한다. 풍속이 초속 25m 이상이면 하부도로까지 통제한다.

영종대교 상부도로는 2012년 태풍 '볼라벤'의 영향으로 1차례 통제된 적이 있으나 상·하부 도로가 모두 통제된 전례는 없다.

한편 서해대교는 바람에 의한 흔들림으로 시속 50㎞ 이하로 서행토록 하고 있다. 또 서울 지하철 1~4호선도 서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