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추석맞이 국내·국제선 증편···신규 부정기 노선도 운영
이스타항공, 추석맞이 국내·국제선 증편···신규 부정기 노선도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스타항공은 추석연휴를 맞아 국내선과 국제선 운항편을 증편, 신규 부정기 노선을 편성해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사진=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은 추석연휴를 맞아 국내선과 국제선 운항편을 증편, 신규 부정기 노선을 편성해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사진=이스타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이스타항공은 추석연휴를 맞아 국내선과 국제선 운항편을 증편, 신규 부정기 노선을 편성해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이스타항공은 추석연휴가 시작돼 본격적으로 항공수요가 늘어나는 11일 기점으로 15일까지 국내선 김포,김해,청주-제주 등 3개노선에 대해 총 34편 6426석을 증편 운항한다. 국제선 경우 인천·청주-타이페이와 인천-다낭 등 3개 노선에 대해 16편을 증편해 3024석을 늘린다. 또한 김포-김해 5편(945석), 청주-다낭 4편(756석)을 신규 부정기 노선을 운항할 계획이다.

이로써 연휴기간 총 64편, 1만2096석의 공급석이 늘어나며 추석연휴를 맞이해 귀성길 또는 항공여행에 나서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노선과 스케줄 선택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현재 9월 11일부터 9월 13일까지 평균 출발편 예약률은 약 85%에 달한다"며 "추석연휴기간 동안 늘어나는 항공수요에 대비해 더 폭넓은 선택을 제공하기 위해 임시편을 증설했다. 일부 노선과 시간대별로 예약률이 상이하기 때문에 아직 예약을 못한 고객들은 노선과 시간대를 잘 선택하면 예약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