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이카, 기후변화대응 등 SDG 대대적 홍보···K팝 콘서트도 진행
코이카, 기후변화대응 등 SDG 대대적 홍보···K팝 콘서트도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평화 & SDG 세계시민 축제’ 개최
(사진=코이카)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는 '평화와 SDG 국제행동주간'(9월 20일~27일)을 맞이해 오는 21~22일 이틀간 '세계는 하나 Stand Together for One World !' 슬로건으로 '2019 평화 & SDG 세계시민축제'를 국회의사당 잔디마당에서 연다.

평화와 SDG 국제행동주간 캠페인은 2015년 9월 유엔총회에서 결정한 SDG(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즉 2030년까지 국제사회가 함께 달성하기로 약속한 빈곤 퇴치, 기아 종식, 불평등 감소를 비롯해 기후변화 대응, 정의·평화·효과적인 제도 등 모두 17가지 지속가능개발목표(이하 SDG)의 의미를 전세계에 널리 알리는 것을 목적으로, 전 세계가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캠페인이다.

이번 2019년 국제행동주간은 17개의 SDGs 중 △성평등(SDG5) △불평등 감소(SDG10) △기후변화대응 (SDG13) △정의·평화·효과적인 제도(SDG 16) 등의 4가지 지속가능개발 목표를 중심으로 국민들에게 알릴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코이카의 주요 사업인 공적개발원조(ODA : 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 사업의 목표이기도 한 SDG 달성에 기여하는 것이 목적이다.

21일 오후 잔디마당 상설무대에서 진행되는 기념행사 이외에도 축제 기간인 이틀 동안 잔디마당 내에 별도로 설치한 부스에서 다양한 상설 전시와 체험형 이벤트로 운영된다.

국회의사당 광장에는 △개발협력(ODA) △SDG △세계시민 △청년참여의 총 4개 존(Zone)으로 구성된 별도 체험부스가 마련된다.

기념행사 후에는 한류의 중심 K-팝(POP) 스타들이 대거 출연하는 콘서트형 기념공연이 이어진다. 모모랜드, 더보이즈, 앤씨아, 키썸, 드림캐쳐 등 글로벌 무대에서 활약하는 아이돌 그룹과 국내에서 주목받는 신인 아이돌 그룹 등이 공연한다.

콘서트 관람권은 오는 8일까지 행사 홈페이지에서 사전 신청(1인당 최대 2매, 1일 200명 제한)하거나 21일 축제 현장에 마련된 별도 티켓 부스에서 선착순(13:00~16:00)으로 배부받을 수 있다.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은 “대한민국 국민이 하나된 세계시민으로서의 책임과 역할을 인식할 수 있는 의미있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