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355억 규모 용인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동부건설, 355억 규모 용인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부건설 사옥. (사진=동부건설)
동부건설 사옥. (사진=동부건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동부건설은 경기도 용인시 마북동 공동주택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용인시 기흥구 마북동 212-2번지 일대, 대지면적 2976평에 지하 2층~지상 20층 규모의 공동주택(총 172가구)과 커뮤니티 시설 등을 짓는 사업이다. 동부건설은 한국자산신탁과 차입형 개발신탁사업 방식으로 본 사업을 추진한다. 계약금액은 약 355억원이다.

해당 사업지는 2023년 개통 예정인 GTX용인역(구성역)과 가깝고, 사업지 서쪽으로 판교테크노밸리의 약 5배 규모인 용인 플랫폼시티 건설이 예정돼 있다. 올해 10월 말 착공 예정이며 공사시간은 실제 착공 후 27개월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