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추석연휴 동남아 여행상품 단독판매
홈플러스, 추석연휴 동남아 여행상품 단독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서울 강서구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모델들이 태국·캄보디아·베트남 주요 관광지 여행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홈플러스) 
3일 서울 강서구 등촌동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모델들이 태국·캄보디아·베트남 여행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홈플러스)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홈플러스는 3일 '가을맞이 특가 여행전'을 열어 추석연휴 태국·캄보디아·베트남 주요 관광지를 여행할 수 있는 전용 상품을 예약 판매한다고 밝혔다. 

하나투어·모두투어와 손잡고 준비한 홈플러스 전용 여행상품은 △태국 치앙마이와 치앙라이(5·6일) △캄보디아 앙코르와트(5·6일) △베트남 하노이와 하롱베이·옌뜨(3박5일) 3종이다. 예약은 오는 5일부터 30일까지 홈플러스 내 하나투어와 모두투어 부스에서 접수한다. 

홈플러스에 따르면, 태국 치앙마이와 치앙라이는 이달 9일부터 12월20일 사이에 출발할 수 있다. 골든 트라이앵글, 3색 사원, 타이마사지(1시간), 치앙마이 3대 간식이 포함됐다. 가격은 일정 등에 따라 1인당 39만9900원부터 시작된다. 예약은 하나투어 부스에서만 접수할 수 있다.

캄보디아 앙코르와트는 쇼핑과 옵션 없이 특급호텔 투숙, 전통안마, 야간시티투어가 포함된 상품이다. 오는 15일부터 12월21일 사이에 출발할 수 있으며, 가격은 일정 등에 따라 1인 79만9900원부터다. 하나투어 부스에서 예약 가능하다.

베트남 하노이와 하롱베이·옌뜨는 노보텔하롱 2박 업그레이드, 하노이 시내와 하롱베이 비경 관광, '농' 모자, G7커피와 노니비누(1인 1개), 하롱베이 배경 기념사진 등으로 이뤄졌다. 출발기간은 오는 15일부터 11월30일까지. 가격은 일정 등에 따라 21만9000원부터 시작된다. 예약은 모두투어 부스에서만 접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