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행복둥지' 추진
HUG,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행복둥지'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지난달 30일 부산 북구 덕천동에서 '행복둥지' 사회공헌 사업의 완료기념식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해부터 시행 중인 행복둥지 사업은 취약계층의 주거복지를 개선하고자 마련됐다. HUG와 대한주택건설협회 부산시회, 부산지역 건설사가 공동으로 재원을 조성해 부산지역 취약계층의 노후주택의 개보수를 지원한다. 

HUG가 3000만원, 대한주택건설협회 부산시회가 3000만원, 미진이엔시·수근종합건설·은영에서 각 1000만원씩 기부해 마련된 시공재원 9000만원은 행복둥지 사업 협력기관인 부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됐으며, 5가구의 주택 개보수를 지원했다. 

이재광 HUG 사장은 "앞으로도 HUG는 지역사회와 협력을 통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들어가는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