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추석 연휴 14개 이동점포·33개 탄력점포 운영
은행권, 추석 연휴 14개 이동점포·33개 탄력점포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점포 위버스. (사진=우리은행)
이동점포 위버스. (사진=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은행권이 추석 연휴기간 이동·탄력점포를 운영한다. 고속도로 휴게소, 기차역 등에서 귀성길 고객들을 대상으로 14개 이동점포를 운영하고, 공항·외국인 근로자 밀집지역 등에서 33개 탄력점포를 운영할 예정이다.

2일 은행권에 따르면 9개 은행은 이르면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주요 고속도로 휴게소, 기차역 등 유동인구가 밀집하는 곳에서 이동점포를 운영한다.

이동점포에서는 자동입출금기(ATM)를 통해 금융거래를 할 수 있고, 일부에서는 직원들이 신권교환과 기본적인 금융상담, 카드재발급 신청접수 등 업무도 돕는다.

대구은행은 10일부터 12일까지 중앙고속도로 칠곡 동명휴게소(춘천방향)에서 'DGB무빙뱅크'를 운영한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NH농협은행은 경부고속도로 망향휴게소(부산방향)와 중부고속도로 하남드림휴게소에서 11일~12일 이틀간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NH윙스'를 운영한다.

신한은행은 서해안 고속도로 화성휴게소(목포방향)에서 11일~12일 오전 9시~오후 6시 '뱅버드'를 배치하고 고객들을 맞는다.

우리은행도 영동고속도로 여주휴게소(강릉방향), 평택시흥고속도로 송산포도휴게소에서 11~12일 오전 10시~오후 5시 기간동안 '위버스'를 설치한다.

KEB하나은행은 '움직이는 KEB하나은행'을 11일과 12일 서해안고속도로 매송휴게소(목포방향), 영동고속도로 용인휴게소(강릉방향)에 보내 오전 10시~오후 5시 고객들에게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기업은행은 영동고속도로 덕평휴게소(강릉방향), 서해안고속도로 행담도휴게소에 'U-IBK'를 배치했다. 운영시간은 11일에는 오후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 12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다.

국민은행은 11일 하루 경부고속도로 기흥휴게소(부산방향)과 광명역 KTX 1번 출구에서 '찾아가는 브랜치(Branch)'를 오전 9시부터 오후 4까지 운영한다.

경남은행은 11일 남해고속도로 함안휴게소(순천방향)에서 '무빙뱅크'를, 부산은행은 12일 부산프리미엄아울렛에서 '찾아가는 부산은행'을 오전 9시~오후 4시 운영한다.

신한·우리·SC제일·KEB하나·기업·수협·대구·부산·제주은행 등 9개 은행은 인천·김포 등 주요 공항과 안산·김해 등 외국인 근로자 밀집지역에서 환전·송금 업무를 취급한다.

이 외에도 입·출금, 계좌개설, 예·적금 신규 가입 등이 가능한 고기능 무인자동화기기를 통해 각종 업무를 수행한다. 운영현황은 은행연합회 홈페이지 내 소비자포털 '탄력점포 검색'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