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16번째 '행복한장학금' 수여
SPC그룹, 16번째 '행복한장학금' 수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영인 회장 뜻에 따라 2012년부터 아르바이트 대학생 등록금 지원
서울 신대방동 SPC미래창조원에서 27일 열린 제16회 SPC행복한장학금 수여식에 참석한 아르바이트 대학생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SPC그룹) 
27일 서울 신대방동 SPC미래창조원에서 SPC행복한장학금을 받은 아르바이트 대학생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SPC그룹)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SPC그룹은 27일 서울 신대방동 SPC미래창조원에서 제16회 SPC행복한장학금 수여식을 열어 아르바이트 대학생 100명에게 총1억7000만원에 해당하는 장학증서를 건넸다. 

SPC행복한장학금은 "매장에서 일하는 젊은이들이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라"는 허영인 SPC그룹 회장의 뜻에 따라 2012년 상반기 시작된 나눔·상생 프로그램이다. 이후 SPC그룹은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등 계열 브랜드 매장에서 일하는 아르바이트 대학생들 가운데 매년 200명(학기당 100명)씩 선정해 등록금의 50%를 지원하고 있다. 

장학금 지원 기준은 근속기간과 가정형편 등이다. 2012년 상반기부터 지금까지 총 1428명의 아르바이트 대학생에게 전달한 장학금은 약 25억원이다. 

27일 장학증 수여식에 참석한 아르바이트 대학생들은 SPC그룹 취업상담도 받았다. SPC그룹은 2011년 하반기부터 공개채용 인원의 10%를 아르바이트 대학생 중에서 선발하고 있다. SPC그룹 쪽은 "네트워킹과 취업상담 등 장학생들에게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다양한 나눔·상생활동을 펼치면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