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미국서 '토스트 글로벌 리전' 개소
NHN, 미국서 '토스트 글로벌 리전'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N는 통합 클라우드 솔루션 '토스트(TOAST)'가 글로벌 클라우드 시장을 주도하는 미국 본토에 글로벌 리전을 개소했다고 27일 밝혔다. (사진=NHN)
NHN는 통합 클라우드 솔루션 '토스트(TOAST)'가 글로벌 클라우드 시장을 주도하는 미국 본토에 글로벌 리전을 개소했다고 27일 밝혔다. (사진=NHN)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NHN는 통합 클라우드 솔루션 '토스트(TOAST)'가 글로벌 클라우드 시장을 주도하는 미국 본토에 글로벌 리전을 개소했다고 27일 밝혔다. 

'토스트 북미 리전'은 미국 로스엔젤레스(LA)에 마련됐다. 지난 3월 개소한 일본 도쿄에 이어 두번째 글로벌 리전으로, 미국 내 쇼핑몰을 중심으로 한 커머스 위주의 시범 운영 끝에 이날 공식 오픈을 결정했다.

NHN은 성남 판교에 위치한 자체 데이터센터 'TCC(TOAST Cloud Center)' 보유하고 있으며, 2019년 일본 도쿄와 북미 지역에 글로벌 리전을 확보해 글로벌 서비스를 지원한다. 토스트 서비스를 위한 복수의 데이터센터가 가동됨에 따라 빠른 속도와 안정적인 서비스는 물론 토스트를 이용하는 기업 고객은 글로벌 비즈니스 상황과 편의에 따라, 한-미-일 리전 중 원하는 곳을 자유롭게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현재 미국의 대표적인 패션 B2B(기업 간 거래) 마켓인 '패션고(FashionGO)'가 토스트 북미 리전을 통해 서비스한다. 패션고는 미국 현지 950여 개의 벤더와 27만 리셀러를 보유한 글로벌 쇼핑 플랫폼으로, 상품 구매부터 배송까지 이커머스 서비스의 전 과정을 토스트 인프라를 통해 제공하고 있다.  

김동훈 NHN 클라우드사업그룹 이사는 "토스트는 이번 북미 리전 오픈으로 전세계에 서비스하며, 글로벌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토스트의 글로벌 서비스 역량을 확대할 수 있는 다각적인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NHN은 지난 3월 일본 리전을 구축한 이후, 일본 현지 기업을 대상으로 한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 커머스 분야를 중심으로 현재까지 약 80여 일본 기업 고객을 확보하고 있으며, 일본에 진출한 국내 기업의 일본 리전 활용이 이어지는 등 가시적 성과를 거두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