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남산 반얀트리클럽서 '냠다른' 풀파티
롯데면세점, 남산 반얀트리클럽서 '냠다른' 풀파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면세점은 지난 23~24일 서울 중구 남산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냠다른' 풀파티를 열었다. (사진=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은 지난 23~24일 서울 중구 남산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냠다른' 풀파티를 열었다. (사진=롯데면세점)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롯데면세점이 2번째 '냠다른' 풀파티를 마무리했다. 25일 롯데면세점은 서울 중구 남산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지난 23~24일 열린 냠다른 풀파티를 통해 빈지노, 더콰이엇, 마마무, 창모, 리듬파워 등이 무대를 꾸몄으며,  20~30대 2000여명이 한여름 밤의 축제를 즐겼다고 밝혔다. 

롯데면세점에 따르면, 올해로 2회를 맞은 냠다른 풀파티는 20~30대에게 남다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올해는 공연과 함께 이벤트 공간과 사진 부스를 꾸며 만족도를 높였다. 롯데면세점 로고가 새겨진 비치 타월과 에코백, 마블 캐릭터 스마트링, 쿠어스 맥주를 담은 선물 꾸러미 등을 나눠줬다. 

이번 냠다른 풀파티에 앞서 롯데면세점은 '냠다른 피크닉'과 '29회 패밀리 콘서트'를 열었다. 모두 올해 마케팅 구호인 '렛츠 두 썸싱 펀'(Let's Do something Fun)에 맞춘 행사였다. 오는 10월엔 냠다른 핼러윈 파티를 열 예정이다. 
 
김정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은 "2030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이벤트를 기획하고 있다. 앞으로도 냠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젊은 세대와 소통 창구를 넓혀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