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립스틱 첫선
LG생활건강,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립스틱 첫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술 빛내주는 우아한 색깔에 유럽 왕가 보석 주제 디자인"
LG생활건강이 '립 라이팅 피그먼트'를 사용한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립스틱을 출시했다. (사진=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이 '립 라이팅 피그먼트'를 사용한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립스틱을 출시했다. (사진=LG생활건강)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LG생활건강이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립스틱을 처음 선보였다.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는 화장품 브랜드 '오휘'의 최고급 제품 라인이다. 

LG생활건강은 26일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의 입술 화장품을 처음으로 선보이며 성장 가속화에 나섰다"고 밝혔다. 새로 선보이는 립스틱을 통해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영역을 확대하며, 이 라인의 성장세를 잇겠다는 것이다. LG생활건강에 따르면, 올 2분기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매출은 지난해 2분기보다 43% 늘었다.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립스틱은 입술을 보석처럼 빛내주는 색깔에 유럽 왕가의 보석을 주제로 디자인했다. 빛과 색이 결합된 '립 라이팅 피그먼트'를 사용해 윤기가 흐르는 것 같은 광택감과 선명한 발색으로 입술에 생기를 더하고 환하게 밝혀준다.
 
모란추출물을 넣어 메마른 입술을 촉촉하게 가꿔주고, 입술 굴곡에 밀착되도록 만들어 또렷하고 섬세한 화장을 완성할 수 있다. 색깔은 '맑은 레드', '딥레드', '핑크', '로지핑크', '코랄', '무드로즈' 등 6가지다.
 
디자인 차별화에도 힘을 쏟았다. 윤성원 교수의 자문을 받아 유럽 왕가에 전해 내려오는 보물을 주제로 고급스레 디자인해 소장가치를 높였다는 것이다. 오휘 마케팅 담당자는 "더 퍼스트 제너츄어 립스틱은 단순한 화장품이 아닌, 언제나 지니고 싶은 아이템으로 선보이고자 빛나는 보석처럼 아름답게 완성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