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모바일 플랫폼 '쏠' 가입자 1000만명 돌파
신한은행, 모바일 플랫폼 '쏠' 가입자 1000만명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은행 전경 (사진=신한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신한은행은 통합 모바일 플랫폼 '쏠(SOL)' 고객이 1000만명을 넘어섰다고 26일 밝혔다. 

쏠은 기존 S뱅크, 써니뱅크 등 6개 앱을 통합하고 사용자인터페이스(UI)·사용자경험(UX), 부가 서비스 등을 재해석해 출시한 통합 모바일 플랫폼이다. 쏠은 출시 이후 '쏠 야구', '쏠 클래스', '쏠 페이' 등 서비스 영역을 확대하며 생활금융 플랫폼으로 진화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이날부터 쏠 가입 고객 1000만명 달성을 기념해 이벤트를 진행한다. 다음달 10일까지 매일 쏠에서 적금을 가입하면 선착순 200명에게 저축 응원금 1만원을 준다. 새로 대출을 받으면 선착순 100명의 고객에게 이자 지원금 1만원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 중심의 혁신적 모바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