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 패션 PB 방송 확대···"올해 주문액 1000억 목표"
현대홈쇼핑, 패션 PB 방송 확대···"올해 주문액 1000억 목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오후 밀라노스토리 세트, 9월4일 라씨엔토 상품 편성
현대홈쇼핑 패션 자체 브랜드(PB) 밀라노스토리(왼쪽)와 라씨엔토(오른쪽).(사진=현대홈쇼핑)
현대홈쇼핑 패션 자체 브랜드(PB) 밀라노스토리(왼쪽)와 라씨엔토 상품. (사진=현대홈쇼핑)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현대홈쇼핑이 가을·겨울(F/W)을 겨냥해 밀라노스토리·라씨엔토 등 패션 자체 브랜드(PB) 신상품을 선보이고 방송 편성을 확대한다. 두 PB를 앞세워 올해 주문금액을 1000억원 이상 달성하겠다는 목표다.

23일 현대홈쇼핑은 밀라노스토리 가을 세트를 방송한다고 밝혔다. 밀라노스토리 가을 세트는 트렌치코트·재킷·원피스·바지로 이뤄졌다. 가을에 자주 입는 옷을 한데 모아 '가성비'를 강화했다. 폴리에스터 소재를 사용해 구김이 잘 가지 않고 관리도 편하다.     

라씨엔토는 9월4일 방송할 예정이다. 현대홈쇼핑에 따르면, 지난 2017년 라씨엔토를 첫 선보인 뒤 가을·겨울을 중심으로 운영했음에도 불구하고, 누적 주문금액 1000억원을 돌파했다. 이날 방송에선 알파카 호피 롱 코트와 폭스 글리터링 홀가먼트 니트 코트, 하이넥 티셔츠 3종, 울 저지 바지를 동시에 소개한다.

현대홈쇼핑은 밀라노스토리와 라씨엔토를 앞세워 지난해 전체 패션 매출에서 34% 수준이었던 단독 브랜드 비중을 올해는 50%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