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해외 에너지 빈곤국가에 태양광 랜턴 기부
인천공항공사, 해외 에너지 빈곤국가에 태양광 랜턴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항공사는 에너지의 날을 맞아 공사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태양광 랜턴 500개를 해외 에너지 빈곤국가에 기부한다고 22일 밝혔다. (사진=인천공항공사)
인천공항공사는 에너지의 날을 맞아 공사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태양광 랜턴 500개를 해외 에너지 빈곤국가에 기부한다고 22일 밝혔다. (사진=인천공항공사)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인천공항공사는 에너지의 날을 맞아 공사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태양광 랜턴 500개를 해외 에너지 빈곤국가에 기부한다고 22일 밝혔다. 

임직원들은 에너지의 날을 맞아 지속가능성장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에너지 빈곤 국가에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지난 1주일간 태양광 랜턴 500개를 직접 제작했다. 이번에 제작한 태양광 랜턴은 한 번 충전으로 최대 12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으며,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네팔, 필리핀, 에티오피아, 탄자니아 등 에너지 빈곤국가에 전달될 예정이다. 

최민아 인천공항공사 사회가치추진실장은 "에너지의 날을 맞아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봉사활동을 통해 지속가능성장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해외 에너지 빈곤 국가에 작은 도움을 전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