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모하비 더 마스터' 사전계약
기아차, '모하비 더 마스터' 사전계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래티넘 트림 4700~4750만원, 마스터즈 트림 5160~5210만원
모하비 더 마스터의 외장과 내장 렌더링 (사진= 기이자동차)

[서울파인내스 권진욱 기자] 기아자동차가 부분변경 모델인 플래그십 대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 '모하비 더 마스터'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들어갔다.  

21일 기아차는 모하비 더 마스터의 주요 사양과 가격대를 공개하고 전국영업점에서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모하비 더 마스터는 프레임 바디 기반 V6 3.0디젤, R-MDPS 장착해 파워풀하고 민첩한 주행성능를 발휘한다. 차량 가격은 각각 4700만~4750만원, 5160만~5210만원 범위 내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모하비 더 마스터에는 최고출력 260 PS, 최대토크 57.1 kgf·m의 V6 3.0 디젤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돼 있어 강력한 동력성능을 제공하며 안정적 주행감을 더해주는 든든한 프레임 바디와 새롭게 적용된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스티어링(R-MDPS)으로 민첩한 조향성능이 더해져 운전의 재미를 높였다.

기아차는 모하비 더 마스터의 내장을 넓은 가로형 레이아웃으로 디자인해 고급 세단과 같은 프리미엄한 공간을 연출하고 혁신적 이미지를 구현한 모던한 형상의 12.3인치 대형 디스플레이를 중심으로 하이테크한 고급스러움을 표현했다.

모하비 더 마스터는 전장 4930mm, 전폭 1920mm, 전고 1790mm(※루프랙 제외시 1765mm), 휠베이스 2895 mm의 차체 크기를 기반으로 존재감을 드러내는 선 굵고 기품 있는 외장 이미지를 선보인다. 외장 색상은 스노우 화이트 펄, 오로라 블랙펄, 플라티늄 그라파이트, 스틸 그레이, 리치 에스프레소 등 5종으로, 내장 색상은 새들브라운, 그레이, 블랙 3종으로 운영한다.

모하비 더 마스터에 적용된 3.0ℓ 경유 엔진은 국산차 중 유일하다. 8단 자동변속기와 조화를 이루며 최고출력 260마력, 최대토크 57.1㎏f·m의 성능을 낸다.

기아차 관계자는 "SUV의 정통성을 이어가고 있는 모하비가 혁신적 디자인 변화와 상품성을 높여 모하비 더 마스터로 재탄생했다"며 "고객들이 오랜 시간 모하비 더 마스터를 기다려주신 만큼 최고의 프리미엄 SUV로 국내 대형 SUV 시장을 다시 평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9월중 모하비 더 마스터를 국내서 공식 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