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화천 토고미마을서 옥수수가족환경캠프
광동제약, 화천 토고미마을서 옥수수가족환경캠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동제약이 강원 화천군 상서면 토고미마을에서 지난 7월27~28일 주최한 12회 옥수수가족환경캠프 참가자들이 옥수수를 수확하고 있다. (사진=광동제약) 
광동제약이 강원 화천군 상서면 토고미마을에서 지난 7월27~28일 주최한 12회 옥수수가족환경캠프 참가자들이 옥수수를 따고 있다. (사진=광동제약)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광동제약은 20일 강원 화천군 상서면 토고미마을에서 지난 7월27~28일 제12회 옥수수가족환경캠프를 주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캠프는 1박2일 동안 (사)환경교육센터가 주관했으며, 광동제약은 초등학생 자녀가 있는 가족을 대상으로 '옥수수'나 '광동 옥수수수염차' 관련 사연을 접수한 뒤 심사를 거쳐 총 100여명을 초청했다. 

광동제약에 따르면, 캠프 참가자들은 농가에서 옥수수가 건강에 이로운 점과 좋은 옥수수 선별법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직접 옥수수를 땄다. 손두부 만들기와 환경 골든벨 퀴즈, 에코백 만들기, 자연 속 초록보물 찾기, 환경영화제 등에도 참가했다. 
 
한 참가자는 "도시에서 경험하기 힘든 이색 프로그램 덕에 초등학생 아이들이 스마트폰을 잊을 정도였다. 자연 속에서 특별한 추억을 많이 만들 수 있었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광동제약 쪽은 "옥수수캠프는 매년 소비자들의 참여가 활발하고, 만족도가 높은 행사로 올해도 경쟁률이 55대 1에 달했다"면서 "친환경 프로그램에 대한 높은 관심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고 밝혔다. 

광동제약은 옥수수수염차 출시 이후 매년 여름방학 기간 옥수수가족환경캠프를 열었다. 그 동안 옥수수가족환경캠프가 열린 곳은 제주도, 경기 양평군, 충남 홍성군 등이다. 올해 개최지인 화천 토고미마을도 친환경 농법과 농촌 체험프로그램으로 널리 알려진 곳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