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제주 이어도 해상 13명 탄 유조선 침몰…"4명 생존, 구조작업 중"
[속보] 제주 이어도 해상 13명 탄 유조선 침몰…"4명 생존, 구조작업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제주 이어도 주변 해상에서 한국국적 유조선이 침수돼 해경이 구조에 나섰다.

16일 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50분께 제주도 남서쪽 144km 해상에서 한국인 8명과 마얀마인 5명 등 13명이 탄 한국국적 1천 8백여 톤급 운반선 S호가 가라앉고 있다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다.

해경은 당초 선원 1명이 발목에 화상을 입었다는 신고를 받고 경비 함정을 급파했으나 이어 오후 5시 50분께 유조선에서 불이 나 화재는 자체 진화했지만 배가 가라앉고 있다는 내용이 추가로 접수됐다. 13명 중 4명은 구조된 것으로 파악됐다.

해경은 경비함정을 현장으로 급파하고 인근 선박에 구조 협조를 요청하는 한편, 지역구조본부를 가동해 구조에 나서고 있다.

또 운반선에 적재된 벙커씨유 90톤과 경유 20톤 유출을 막기 위해 에어벤트를 폐쇄하고 있다. S호는 전날 오후 4시께 중국 난퉁에서 출항해 여수로 이동하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