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미 국채 장·단기금리 역전 관련, 컨틴전시 플랜 재점검"
금융위, "미 국채 장·단기금리 역전 관련, 컨틴전시 플랜 재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위원회 (사진=박시형 기자)
금융위원회 (사진=박시형 기자)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금융위원회는 미국 국채 장·단기 금리 역전 등 경기 둔화 우려가 커진 상황과 관련해 시장 안정 조치를 신속히 시행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16일 밝혔다.

금융위는 이날 오전 손병두 부위원장 주재로 금융시장 점검회의를 열고 해외 금융시장 상황이 국내에 미치는 영향을 점검했다.

손 부위원장은 "글로벌 경기 둔화와 미-중 무역분댕, 홍콩 시위 등 대외 불확실성에 따른 금융시장 움직임에 대해 면밀히 모니터링 할 것"이라며 "컨틴전시 플랜(긴급 조치)을 재점검하는 등 시장안정 조치를 신속히 시행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 14일 미국 국채 금리는 10년물이 연 1.623%까지 떨어지면서 2년물(연 1.634%)를 하회했다.

미국 국채 시장에서 10년물과 2년물 금리가 역전된 것은 금융위기 이후 처음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