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전북 군산신역세권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동부건설, 전북 군산신역세권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동부건설은 전북 군산신역세권 택지개발지구의 공동주택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8일 밝혔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발주한 이번 공사는 전북 군산시 내흥동 성산면 성덕리 일대의 대지면적 3만8961㎡에 지하 1층~지상 최고 20층, 6개 동, 국민임대주택 832가구와 영구임대주택 276가구를 건설하는 공사다. 

사업지는 군산역, 군산IC, 강변로와 인접해있고 인근 대형 쇼핑몰과 시청, 터미널 등 공공시설이 가깝다. 단지 내엔 근린생활시설 및 커뮤니티 시설도 들어설 예정이다. 

동부건설은 40%의 지분을 갖고 코오롱글로벌(25%), 신동아건설(20%), 대보건설(15%)과 컨소시엄을 이뤄 수주에 성공했다. 계약금액은 총 806억원이다. 올 12월 말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며 공사 기간은 실제 착공일로부터 852일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