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상반기 17개 기업 '혁신도시' 이전···입주기업 총 1017개사
올 상반기 17개 기업 '혁신도시' 이전···입주기업 총 1017개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올해 상반기 혁신도시로 17개 업체가 이전하면서 입주기업이 총 1017개사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올 상반기 10개 혁신도시에 입주한 기업은 총 1017개사로 지난해 4분기(693개사) 대비 46.8%가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혁신도시별로는 경남과 광주·전남으로 이전한 업체가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부산, 대구, 충북, 경북 등도 전반적으로 늘었다. 올 상반기 10개 혁신도시 클러스터 용지분양은 199만㎡로 계획(312만㎡)대비 63.7% 달성했다.

박진열 국토부 혁신도시산업과장은 "혁신도시 성공을 위해 지역특화산업 발전이 중요한 만큼 산업지원 확대를 위해 타 부처 특구지정 및 각종 공모사업을 측면에서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토부는 혁신도시에 입주하는 기업과 연구소 등에는 임차료 또는 부지매입비 이자비용을 지원하는 가이드라인을 조정, 그동안 산학연클러스터 부지에 입주하는 기업에만 지원하던 임차료 등 지원을 이전공공기관 연관산업의 경우 혁신도시 전체로 확대했다.

또 연차별 차감해 지원하던 방식을 차감없이 3년간 최대 80%까지 지원하도록 했고, 유망기업의 투자촉진을 위해 부지매입 뿐만 아니라 건축에 소요되는 대출금 이자의 최대 80%까지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