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바람의나라: 연' 비공개 시범 테스트 사전예약 진행
넥슨, '바람의나라: 연' 비공개 시범 테스트 사전예약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21일부터 26일까지···'레이드', '요일동굴', '무한장' 등 콘텐츠 체험 가능
넥슨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과 공동개발 중인 신규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의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 사전예약을 1일부터 시작한다. (사진=넥슨)
넥슨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과 공동개발 중인 신규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의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 사전예약을 1일부터 시작한다. (사진=넥슨)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넥슨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과 공동개발 중인 신규 모바일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바람의나라: 연'의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 사전예약을 1일부터 시작한다.

'바람의나라: 연'은 온라인게임 '바람의나라' 지적재산권(IP)을 기반으로 원작 특유의 조작감과 전투의 묘미를 구현한 모바일 MMORPG로, 안드로이드OS와 iOS버전으로 개발 중이다.

이날부터 전용 페이지를 통해 비공개 시범 테스트 사전예약을 신청할 수 있으며, 안드로이드OS 기기 이용자라면 누구나 테스트에 참여할 수 있다.

21일부터 26일까지 6일간 진행되는 이번 테스트에서는 '전사', '도적', '주술사', '도사' 4종의 직업을 플레이할 수 있고, 명확한 직업별 특성을 활용해 파티플레이의 재미를 극대화할 수 있는 '레이드'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왕초보사냥터'부터 '12지신의 유적'까지 원작 게임의 사냥터 또한 모두 구현했다.

또 혼자서도 플레이가 가능한 '요일동굴', '심연의 탑' 콘텐츠도 공개된다. '요일던전'에서는 매일 색다른 던전을 체험하며 다양한 재미를 느낄 수 있고, '심연의 탑'은 더 높은 곳을 향해 캐릭터의 강함을 시험해볼 수 있는 콘텐츠다. 1대 1  대결과 3대 3 팀 대전 PvP(유저 간 대결)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무한장'과 '문파 시스템'도 공개된다.

바람의나라: 연은 원작의 감성을 살려 리마스터한 그래픽과 게임 내 커뮤니티 요소와 파티 플레이에 중점을 두고, 원작 만화의 시나리오를 기반으로 모바일게임만의 새로운 콘텐츠를 추가해 연내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