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품] 흥국생명 '내리사랑 어린이보험'
[신상품] 흥국생명 '내리사랑 어린이보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흥국생명)
(사진=흥국생명)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흥국생명은 한번의 가입으로 0세부터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는 흥국생명 내리사랑 어린이종합보험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단 하나의 보험에 다양한 특약을 부가함으로써 맞춤보장을 할 수 있는 상품이다.

우선 주계약은 1형(재해보장형)과 2형(암보장형)으로 선택가입이 가능하다. 재해보장형은 재해로 인해 장해상태가 되었을 경우 재해장해보험금(1000만원x해당 장해지급률)을 지급하며, 암보장형은 암으로 진단 확정되었을 경우 급여금 1000만원(주계약 1000만원 기준)을 지급한다.

이번 상품은 50여개의 선택특약으로 다양한 맞춤 보장이 가능하다. 질병후유장해보장특약, 뇌혈관질환진단특약, 허혈성심장질환진단특약, 수술보장특약, 첫날부터입원특약 등 특약 부가 시 하나의 보험으로 진단비부터 수술, 입원까지 보장이 가능하다.

특히 눈여겨봐야 할 특약은 유자녀생활비보장특약이다. 해당특약은 종피보험자가 사망할 경우 유자녀에게 매월 100만원씩 10년 동안 지급한다. 남겨진 가족들에게 총 1억2000만원의 보장이 가능해 어린이보험 하나로 사망 보장까지 책임지는 셈이다.

또 이번 상품은 납입면제 기능까지 폭넓게 확대했다. 해당 특약 가입 시 자녀, 부모 둘 중 한 명이라도 3대질환(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 및 50%후유장해 진단 시 납입면제가 가능하다. 대부분의 어린이보험 납입면제 기준이 자녀에게만 적용되지만 이번 신상품은 부모에게까지 확대해 더욱 폭넓은 납입면제 혜택을 제공한다.

이번 상품도 무해지환급형으로 가입이 가능하다. 보험료 납입기간 중 해지할 경우 해지환급금이 없는 대신 표준형 보험료 대비 30% 저렴한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으며, 가입 가능한 나이는 0세부터 최대 30세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