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건, 김희철과 소비자들 출연 '닥터그루트' TV광고 공개
LG생건, 김희철과 소비자들 출연 '닥터그루트' TV광고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보고 마친 기능성 샴푸···탈모증상 관리 제품 중 '재구매율 1위' 강조
탈모 증상 완화 샴푸 브랜드 중 재구매율 1위 달성을 강조하는 '닥터그루트' TV 광고의 한 장면. (사진=LG생활건강)
탈모 증상 완화 샴푸 브랜드 중 재구매율 1위 달성을 강조하는 '닥터그루트' TV 광고의 한 장면. (사진=LG생활건강)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LG생활건강은 31일 '닥터그루트'(Dr.Groot) 브랜드 모델 김희철과 탈모 고민을 가진 소비자 100여명이 함께 출연한 새 TV 광고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LG생활건강에 따르면, 새 TV 광고는 닥터그루트가 탈모 증상 완화 샴푸 중 재구매율 1위 달성을 기념해 선보였다. 

시장조사업체 닐슨코리아가 전국 3000가구를 대상으로 조사한 패널데이터를 보면, 닥터그루트는 2017년 5월부터 올해 4월까지 탈모 증상 완화 샴푸 브랜드 중 재구매율 1위를 지켰다. 이를 기념해 만든 새 TV 광고 주제도 '탈모가 고민이라면? 재구매율 1위 닥터그루트로 감아라'다. 

새 TV 광고는 전편에서 화제가 된 노랫말과 발랄한 율동을 살리면서 재구매율 1위를 내세웠다. 김희철은 탈모 고민을 가진 직장인과 엄마들, 대형마트 손님 등과 함께 '그루트송'을 부르며 탈모 증상에 대한 해결책(솔루션)을 알려준다고 소개한다.

닥터그루트 제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보고 완료된 기능성 샴푸여서 탈모 증상 완화를 돕는다. 일반 샴푸에서 흔히 쓰이는 설페이트계 계면활성제와 실리콘, 파라벤 등도 넣지 않았다.

'닥터그루트 탈모 증상 집중 케어' 라인은 힘없는 모발용, 손상모발용, 지성두피용으로 이뤄졌다. 두피와 모발 상태에 따라 샴푸와 트리트먼트뿐 아니라 컨디셔너나 두피토닉을 고를 수 있다. 힘없는 모발용은 외부기관에서 실시한 인체 적용 시험 결과, 끊어져 빠지는 모발을 75% 줄여주는 효과를 보였다. 잡지에서 실시한 품평단 만족도 평가에서도 지인 추천 의사 응답률이 97%나 됐다. 

젊은 소비자를 겨냥한 '닥터그루트 초기 탈모 증상 케어' 라인은 탈모로 악화될 수 있는 두피 증상을 관리해준다. 건조가려움 관리 샴푸와 트리트먼트는 두피에 수분 장벽을 강화해, 건조함에 따른 가려움을 개선할 수 있다. 비듬각질 딥클렌징 샴푸는 5가지 자연 유래 성분이 비듬과 각질을 씻어준다.

'닥터그루트 애딕트' 라인은 한방이나 남성 스킨 향 위주인 탈모 증상 관리 샴푸의 고정관념을 깼다. 명품 향수 향을 통해 탈모 증상뿐 아니라 향기까지 관리할 수 있다는 것이다.

닥터그루트 제품은 모두 피부 자극 시험을 마쳤다. 제품별 효능에 대한 외부 평가기관 시험도 거쳐 탈모 증상 완화 효능을 인정받았다. LG생활건강 쪽은 "닥터그루트는 제품을 써본 소비자의 추천에 의해 입 소문으로 구매하는 비중이 크다. 두피와 모발에 대한 소비자의 고민을 담아 소비자가 만든, 소비자를 위한 탈모 증상 관리 샴푸"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