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공사, 장기전세주택 1076세대 입주자 모집
SH공사, 장기전세주택 1076세대 입주자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북구 길음동 '래미안 길음센터피스'(왼쪽), 강동구 암사동 '힐스테이트 암사'(가운데), 동대문구 휘경동 '휘경 SK뷰' 조감도. (사진= 서울주택도시공사)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래미안 길음센터피스', '힐스테이트 암사', '휘경 SK뷰'의 신규공급 436세대와 기존 잔여공가 640세대를 포함해 총 1076세대의 장기전세주택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공급물량은 지난해 466세대보다 2배 이상 많은 1천세대가 넘는 공급 규모로 지난 2016년 위례, 오금지구 등 대규모 개발사업에 따른 입주자모집공고 이후 3년 만이다.

신규공급은 모두 서울시 재건축·재개발 등 매입형주택으로 △래미안 길음센터피스 280세대(성북구 길음동) △힐스테이트 암사 147세대(강동구 암사동) △휘경 SK뷰 9세대(동대문구 휘경동) 등이다. 입주자 퇴거, 계약 취소 등으로 발생한 기존단지 공급은 강일, 내곡, 세곡, 은평, 신내, 양재 등 112개 단지 640세대로 서울시 전역에 위치한다.

장기전세주택은 전세보증금이 주변 전세시세의 80%이하 금액으로, 이번 공급하는 주택의 전세보증금은 1억53,75만~7억1050만원 수준이다.

일반공급 입주자격은 입주자모집공고일 현재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는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서,   신청면적별로 가구당 일정 소득, 부동산, 자동차 기준을 갖춰야 한다. 우선 및 특별공급의 우선공급 대상은 다자녀, 노부모부양, 저소득근로자, 국가유공자 등이며, 특별공급은 신혼부부에게 공급된다.

청약신청은 순위별로 오는 8월8일부터 14일까지 인터넷 신청 또는 공사 방문신청 할 수 있으며, 선순위 신청자 수가 공급세대의 300%를 초과할 경우 후순위 신청접수를 받지 않는다. 다만 전용 60㎡이하 주택은 우선적으로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100% 자격기준으로 모집을 하고, 미달이 발생하면 소득 기준을 120%까지 완화해 신청접수를 추가로 받는다.

서류심사대상자 발표는 오는 8월 27일 발표되며 당첨자 발표는 12월4일에 이뤄진다. 입주는  내년 1월부터 가능하다. 단지배치도와 평면도 및 자세한 신청일정, 인터넷 청약방법 등은 SH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