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안전이 최우선 목표···220억 투자해 역량 강화"
티웨이항공 "안전이 최우선 목표···220억 투자해 역량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항공교통서비스평가서 안전성 부문 매우우수 등급 획득
티웨이항공이 최근 정부 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을 받은 데 이어 하반기에도 안전운항 기조를 지속 이어나간다고 30일 밝혔다.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최근 정부 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을 받은 데 이어 하반기에도 안전운항 기조를 지속 이어나간다고 30일 밝혔다. (사진=티웨이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티웨이항공이 최근 정부 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을 받은 데 이어 하반기에도 안전운항 기조를 지속 이어나간다고 30일 밝혔다.

티웨이항공은 지난달 28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2018년 항공교통서비스 평가' 안전성 부문에서 매우우수(A) 등급을 획득했다. 이는 작년 한 해 동안의 사고율, 안전 관련 과징금 및 처분 건수, 항공사 안전 문화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항목으로 '안전'이라는 가치를 정부로부터 인정받은 셈이다.

회사는 "'첫째도 안전, 둘째도 안전'이라는 실행 목표를 바탕으로 안전 역량 강화를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고 강조했다. 올해 △모의비행훈련장치(SIM) 도입 △종합 통제실 인프라 구축 △운항 관리사 교육훈련시스템 개발 △객실승무원 자체 훈련센터 건립 등 약 220억 원의 투자를 통해 보다 효율적이고 품질 높은 훈련이 가능할 것이라고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도입한 예비엔진 1대에 이어 올해 1대를 추가 도입했고, 향후 1대를 더 도입해 총 3대의 예비엔진을 갖춰 긴급 발생할 수 있는 항공기 정비 및 비정상 상황에 안정적으로 대비할 것으로 내다봤다.

티웨이항공은 자체 투자 외에도 외부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안전 역량 강화에 힘쓰고 있다. 지난 5월, 소방청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2월과 6월 두 차례에 걸쳐 객실·운항승무원 등을 대상으로 소방 안전교육을 실시했으며, 지난 12일 남양주 중앙119구조본부에서 객실승무원 훈련교관 대상 실전구조 수중 안전교육도 진행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추가 항공기 도입·신규 노선 개설 등 완벽한 안전을 바탕으로 사업을 펼칠 계획"이라며 "안전이라는 핵심 가치에 아낌없는 역량을 투자해 언제나 고객분들을 편안하게 모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