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휴가철 졸음운전 방지 '껌씹기' 캠페인
롯데제과, 휴가철 졸음운전 방지 '껌씹기' 캠페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대덕구 상서동 신탄진휴게소(서울방향)에서 지난 26일 롯데제과와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 직원들이 운전자들에게 졸음운전 방지용 껌을 나눠주고 있다. (사진=롯데제과) 
대전 대덕구 상서동 신탄진휴게소(서울방향)에서 지난 26일 롯데제과와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 직원들이 운전자들에게 졸음운전 방지용 껌을 나눠주고 있다. (사진=롯데제과)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롯데제과는 올해도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여름휴가철 졸음운전 사고를 막기 위해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껌 씹기 캠페인을 펼친다. 껌 씹기 캠페인에 대해 29일 롯데제과는 명절 연휴나 휴가철처럼 차량 운행이 많아지는 시기 운전자들이 졸지 않도록 껌 등을 무료로 나눠주는데, 2013년부터 7년간 껌을 전달한 운전자가 약 30만명에 이른다고 설명했다. 

이번 여름휴가철 캠페인은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와 함께 고속도로 휴게소를 찾은 운전자들을 상대로 교통안전 정보를 전달하면서 자일리톨 프로텍트, 자일리톨 화이트, 졸음번쩍껌 등을 나눠주는 방식으로 준비했다. 지난 26일 신탄진휴게소(서울방향), 망향휴게소(부산방향), 옥천휴게소(서울방향), 서산휴게소(목포방향), 부여휴게소(서천방향)에서 캠페인을 벌였고, 오는 8월7일 공주휴게소(대전)를 포함한 6곳에서도 펼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