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헬스케어, 케이캡정 처방액 80억 돌파
CJ헬스케어, 케이캡정 처방액 80억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번째 국산 신약 허가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케이캡정' (사진=CJ헬스케어 )<br>
'케이캡정' (사진=CJ헬스케어 )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CJ헬스케어는 위식도 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정'이 출시 4개월 만에 누적 처방액 80억원을 넘어섰다고 22일 밝혔다. CJ헬스케어에 따르면 올해 3월 출시된 케이캡정은 6월까지 유비스트 기준 월평균 20억원의 처방액을 기록했다. 

CJ헬스케어의 케이캡정은 지난해 7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30번째 국산 신약으로 허가받은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다. 식사 여부와 관계없이 복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복용 후 1시간 이내에 위산 분비를 차단하는 효과를 낸다. 올해 3월부터 건강보험 급여가 적용됐다.
 
위식도 역류질환은 위산이 위에 머물거나 내려가지 않고 역류해 식도 점막에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흔히 역류성 식도염으로 불린다. 명치 끝부분 가슴이 화끈거리거나 신물이 올라오는 등의 증상을 동반한다. 

CJ헬스케어는 최근 케이캡정의 위궤양 치료 효과를 확인하는 임상시험을 마무리하고 치료범위(적응증) 추가를 위한 절차를 밟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