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어린이 직업체험관 '철강 신소재 연구소' 개소
현대제철, 어린이 직업체험관 '철강 신소재 연구소'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자니아 서울점에 신규 오픈한 현대제철 '철강 신소재 연구소'에서 어린이 참가자들이 내진 강재 성능 테스트를 하고 있다. (사진=현대제철)
키자니아 서울점에 신규 오픈한 현대제철 '철강 신소재 연구소'에서 어린이 참가자들이 내진 강재 성능 테스트를 하고 있다. (사진=현대제철)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현대제철이 어린이 직업체험관 '철강 신소재 연구소'를 키자니아 서울점에 오픈했다고 18일 밝혔다.

철강 신소재 연구소는 어린이들이 건물, 자동차의 핵심 소재인 철강 제품을 이해하고, 내진 철강재 등 신소재를 개발·실험하는 연구원 역할을 탐구해 볼 수 있도록 꾸며졌다.

체험관을 방문하는 어린이들은 자동차 강판을 경험하는 '에이치 솔루션(H Solution)', 내진 건축 구조물을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에이치 코어(H CORE)' 프로그램을 학습하게 된다.

어린이들이 철광석과 석탄, 자동차 부품 등을 직접 보고 만져볼 수 있도록 했으며, 실제 경주 지진 진도를 구현한 내진 테스트로 생동감을 더했다. 특히 프로젝션 맵핑 기술을 접목한 3D 영상 지진 시뮬레이션으로 교육적 효과를 극대화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어린이들에게 생소할 수 있는 철강 산업에 대해 쉽고 재미있게 진로를 탐색해 볼 수 있도록 기획했다"면서 "우리 생활의 보이는 곳부터 보이지 않는 곳까지 다양하게 쓰이고 있는 철강 소재에 대해 이해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