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호, 'e편한세상 백련산' 12일 견본주택 개관
삼호, 'e편한세상 백련산' 12일 견본주택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편한세상 백련산 조감도.(사진=삼호)
e편한세상 백련산 조감도.(사진=삼호)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삼호는 오는 12일 서울시 은평구 응암 제4구역 주택재건축정비사업인 'e편한세상 백련산'의 견견본주택을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15층, 8개동, 전용면적 59~84㎡ 총 358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면적 84㎡ 120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전용면적별로는 △59㎡A 84가구 △59㎡B 28가구 △59㎡C 13가구 △84㎡A 115가구 △84㎡B 118가구 등이다.

단지 인근에 백련산근린공원과 불광천 등이 위치해 있다. 서울시립은평병원을 비롯해 연세세브란스, 카톨릭은평성모병원 등 병원이 가깝고 반경 1km 내에 이마트(은평점), 신응암시장, 대림시장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연은초, 영락중 등을 도보로 통학할 수 있으며 충암초(사립)·중·고와 명지초(사립)·중·고 등이 가깝다. 서울시립은평청소년수련관과 꿈나무마을책놀이방, 구립응암정보도서관 등 교육시설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단지 가까이에 지하철 6호선 응암역·새절역, 3호선 녹번역 등이 위치해 있다. 특히 단지 인근에 서부선 경전철이 확정됨에 따라 교통호재도 기대되는 상황이다. 내부순환로, 강변북로, 응암로, 통일로 등을 통해 서울 주요지역은 물론, 수도권 전 지역으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단지 내에 어린이 놀이터와 입주민의 건강을 위한 피트니스센터, 학부모 수요자를 위해 보육시설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세대 내부에는 스마트 대기전력 자동차단 콘센트가 설치돼 스마트폰으로 콘센트 제어가 가능하며, 에너지 매니지먼트 시스템으로 월패드를 통해 세대 내 에너지 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도 200만화소 CCTV와 단지 출입구 주차관제 시스템 등 보안시스템에도 공을 들였다. 

집안 모든 면에 끊김 없는 단열라인과 열교설계를 적용해 결로와 에너지 손실을 줄였고, 모든 창호를 이중창으로 설계해 외부 소음과 냉기를 효과적으로 차단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거실과 주방 공간에 침실보다 2배 더 두꺼운 60mm 완충재를 적용해 층간소음을 저감시켰다.

청약 일정은 오는 16일 특별공급 청약에 이어 17일 1순위 해당지역, 18일 1순위 기타지역, 19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 발표일은 25일이고, 계약은 8월5~7일 3일간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은평구 불광동에 위치해 있으며, 입주는 2021년 11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