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IoT 접목 '유로 시그니처' 부엌 선봬
한샘, IoT 접목 '유로 시그니처' 부엌 선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샘 '유로 시그니처' 부엌. (사진=한샘)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한샘은 '블랙&화이트' 인테리어 콘셉트에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한 부엌 신제품 '유로6000 시그니처'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유로6000 시그니처는 검정과 흰색의 색상 대비가 돋보이는 제품으로 도시적인 분위기의 부엌을 연출한다. 손잡이는 다이아몬드 모양으로 가공한 흑니켈 색상으로 강조했다. 

문은 무광 문을 적용했는데, '마이크로 엠보 코팅' 기법으로 마감해 지문과 흠집을 방지하고, 부드러운 촉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고객은 취향에 따라 IoT 텔레비전장 등 다양한 모듈을 조합해 부엌을 구성할 수 있다. IoT TV는 구글의 인공지능 스피커 '구글 홈 미니'와 연결돼 음성명령으로 온라인 레시피 등을 검색해준다.

한샘 관계자는 "유로 부엌 시리즈는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합리적인 가격의 제품으로 월 1만세트 이상 판매되는 등 많은 고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며 "고급 인테리어 트렌드를 반영한 콘셉트의 부엌을 출시했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