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사랑나눔회, 네팔 보육청소년과 부산 관광봉사
대한항공 사랑나눔회, 네팔 보육청소년과 부산 관광봉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은 사내봉사단 '사랑나눔회'가 지난 26일부터 27일까지 네팔 '소망의 집' 보육원 청소년들을 위해 부산 관광봉사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사내봉사단 '사랑나눔회'가 지난 26일부터 27일까지 네팔 '소망의 집' 보육원 청소년들을 위해 부산 관광봉사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대한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대한항공은 사내봉사단 '사랑나눔회'가 지난 26일부터 이틀동안 네팔 '소망의 집' 보육원 청소년들을 위해 부산 관광봉사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사랑나눔회는 부산지역 테크센터 직원들로 구성된 봉사단으로, 2004년 결성해 매년 국내와 해외지역 오지를 직접 방문해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소망의 집은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남서쪽으로 약 150km 떨어진 치트완 지역에 있으며, 대부분 지역이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될 만큼 자연환경 보존상태가 우수하지만, 사회기반시설이 부족해 주민들의 생활 여건이 열악하다.

이번 행사는 해외 방문 경험이 적은 네팔 청소년들의 보다 편하고 안전한 부산 여행을 위해 마련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사랑나눔회 단원 10명은 이번 한국에 방문한 네팔 청소년 12명과 1박 2일 동안 함께 부산 곳곳을 관광하며 소개해주는 시간을 보냈다.

이들을 앞서 지난 5월 네팔 현지 소망의 집을 찾아 보육원에 놀이시설을 기증하는 한편, 인근지역 주민들에게 의약품을 전달한 바 있다. 2014년부터 회사의 지원 아래 시작된 봉사활동이 6년째 이어오고 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글로벌 항공사로서 앞으로도 꾸준히 국내외 도움이 필요한 곳을 찾아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