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스타디움 2019' 현장서 밀러 홍보
롯데주류 '스타디움 2019' 현장서 밀러 홍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주류는 수입 맥주 '밀러'로 '스타디움(5TARDIUM)'을 후원한다. (사진=롯데주류)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롯데주류는 28일 수입 맥주 브랜드 '밀러'로 서울 마포구 난지 한강공원에서 오는 29일부터 30일까지 열리는 '스타디움(5TARDIUM)'을 후원한다고 밝혔다.
 
스타디움은 국내 창작 음악축제다. 올해는 '대런 스타일스', '일레니움' 등 14팀이 참가할 예정이다. 
롯데주류는 행사 기간 밀러 전용 부스를 운영하며 생맥주를 선보인다. 공연장에서 밀러를 즐기는 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올리는 소비자를 상대로 즉석 사진 인화 이벤트도 벌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