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공모
국토부,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공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홍보용 포스터. (사진= 국토교통부)
'2019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홍보용 포스터. (사진= 국토교통부)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국토교통부는 우수한 공공건축물을 조성하거나 개선하는 데 노력한 발주자를 발굴하고 성과를 공유하기 위한 '2019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공모를 오는 8월5일까지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공공건축상은 지난 2007년부터 매년 시행해 그간 국토·도시 경관을 개선시킨 약 80여개의 우수 공공건축물을 발굴·시상했다. 시상에는 △공공건축물 부문 △혁신행정 부문 △국민참여 부문 등 세 분야로 공모를 진행하고, 국무총리표창 1점, 국토교통부장관표창 3점 등 총 11점을 시상할 예정이다.

공공건축물 부문은 준공된 지 5년 이내의 건축물 중 공공서비스의 품질을 높이고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에 기여한 건축물의 발주기관이나 담당자에게 수여된다. 혁신행정 부문은 공공건축물의 수준 향상을 위해 업무 혁신을 이룬 사례나 현재 추진 중인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하며 해당 기관이나 부서에 수여된다. 국민참여 부문은 공공건축물을 이용하면서 느낀 소감이나 경험담을 주제로 국민 누구나 응모할 수 있으며, 올해는 기존의 수필에서 동영상, 카드뉴스 등 다양한 창작물로 확대하여 시행한다.

이경석 국토교통부 건축문화경관과장은 "공공건축상을 통해 우리 삶의 곳곳에 존재하는 공공건축물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직접 발로 뛰며 노력하는 공공발주자의 성과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