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오, 美 치과 관련업체 인수로 현지시장 본격 확대
디오, 美 치과 관련업체 인수로 현지시장 본격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디지털임플란트 기업 디오가 미국 현지 사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한다.

디오는 25일 이사회를 열고 미국 치과 관련 업체인 화이트캡 인스티튜트(WHITECAP INSTITUTE)를 인수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디오는 "디지털솔루션을 기반으로 미국 시장을 본격적으로 확대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미국 유타주(州)에 위치한 화이트캡 인스티튜트(이하 '화이트캡')는 지난 2005년 설립됐다. 현재까지 약 2500여 명의 미국 치과의사들에게 임플란트 시술 전문교육 코스를 진행해 왔고, 자체 병원에서 임상과 임상 자문을 시행하고 있다.

또 기공 파트에서 미국 내 200여 병원에 디지털 기반의 복합보철물을 공급하고 있고, 덴탈 솔루션(Dental Solution) 파트에서는 전자상거래 기반 500여 개 거래처에 임플란트를 공급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액은 630만 달러를 기록했다.

디오 관계자는 "이번 인수합병(M&A)을 통해 자사의 강점인 디지털솔루션을 미국 시장에 확대 공급할 수 있는 기반을 더욱 탄탄하게 구축할 수 있게 됐다"며 "500여 개의 거래처를 일시에 확보할 수 있게 돼 디오 제품의 매출 확대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디오는 화이트캡의 기공 파트를 통해 그동안 자체 개발한 풀 디지털 솔루션(Full Digital Solution)을 미국 시장에 공급해, 디오의 사업영역이 디지털보철 분야까지 확대되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번 M&A는 관련 절차를 거쳐 6월 말에서 7월 초까지 최종 마무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