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28일 '서초그랑자이' 견본주택 개관
GS건설, 28일 '서초그랑자이' 견본주택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초그랑자이' 조감도. (사진= GS건설)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초그랑자이' 조감도. (사진= GS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GS건설은 서울 서초동 일대에 들어서는 '서초그랑자이' 견본주택을 28일에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4층~지상 최고 35층, 9개 동, 전용면적 59~119㎡, 총 1446가구로 조성되며, 이중 174가구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전용면적별로는 △59㎡B 75가구 △59㎡C 13가구 △74㎡A 19가구 △74㎡B 63가구 △84㎡B 1가구 △100㎡A 1가구 △100㎡B 1가구 △119㎡ 1가구 등이다.

단지는 서울 지하철 2호선·신분당선 환승역인 강남역과 3호선 양재역을 이용할 수 있다. 효령로, 서운로 등을 이용해 단지 진입이 쉽고, 강남대로, 서초대로를 다니는 광역버스를 타기 용이하다. 경부고속도로 서초 나들목도 가까워 수도권 외곽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서초고, 양재고, 서울고, 은광여고 등이 인근에 있는 8학군 지역에 속하며, 서이초, 서운중 등은 도보로 통학이 가능하다. 대치동 학원가로의 접근도 용이하며, 단지 인근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 등의 의료시설 등이 있다. 신세계백화점(강남점), 이마트(역삼점), 예술의전당, 메가박스(강남점) 등 생활편의시설 또한 가깝게 위치한다.

단지는 건축물 심의기준에 따라 공공가치 증대 및 우수한 디자인으로 서울시 '우수 디자인 인증'과 함께 발코니 인센티브를 제공받아 발코니 면적확대 시 더 넓은 실내 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4베이 판상형 중심 구성에 단지 외관은 '커튼월룩'으로 설계된다. 커튼월룩은 아파트 외벽을 페인트가 아닌 유리로 마감하는 방식을 말한다. 출입구는 기존 아파트와 달리 2개층 높이의 로비공간이 제공되며, 일부 동 최상층에는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스카이 큐브'가 들어선다.

단지 중앙에는 축구장 2.5배 크기의 중앙광장이 조성되고, '엘리시안 야드' 테마정원과 작은 도서관이 연계된 북카페 정원 '힐링가든'도 들어선다. 공중산책로 등 단지 내 산책로가 있으며, 청계산까지 연결되는 산책코스 '길마중길'이 단지와 연결된다. 단지 외부로는 채소를 가꿀 수 있는 '자이팜 가든(텃밭)'과 어린이 놀이터 3개소 등이 들어서며, 커뮤니티 시설인 자이안 센터에는 피트니스 센터, 골프연습장, 수영장, 남·여 사우나시설 등이 있다.

입주민은 스마트폰에 '자이 앱'을 설치하면 외출해서도 조명, 난방, 가스 제어가 가능하며, 자이 원패스 카드나 스마트폰으로 공동현관 문 열림과 엘리베이터 호출도 가능하다. 전 가구에는 지하에 세대창고가 제공되며, 주차장은 모든 공간이 광폭으로 설계된다. 이외에도 200만 화소 급 CCTV, 승강기 방범 핸드레일, 1~2층 적외선 감지기, 화재·가스·방범·비상 문자 알림 서비스 등이 제공된다.

견본주택은 강남구 대치동 자이갤러리 내 마련되며, 입주는 2021년 6월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