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섬 '시스템·시스템옴므' 파리 패션위크 2회 연속 참가
한섬 '시스템·시스템옴므' 파리 패션위크 2회 연속 참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섬 시스템 쪽이 파리 패션위크 프레젠테이션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한섬)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패션전문기업 한섬은 캐주얼 브랜드 시스템·시스템옴므가 파리 패션위크에 2회 연속 참가한다고 19일 밝혔다.

파리 패션위크는 뉴욕·런던·밀라노와 함께 세계 4대 패션위크로 불린다. 해외 패션 업체들이 전세계 백화점과 패션·유통 바이어에게 다음 시즌 신제품을 소개하고, 선판매를 하는 프리미엄 패션 마켓인 셈이다.

시스템과 시스템옴므는 지난 1월 '2019 F/W 파리 패션위크'에 이어 이달 '2020 S/S 파리 패션위크'에도 동반 참가한다. 두 브랜드는 '시간의 중첩'(Sequence)이라는 주제로, 과거와 미래 패션의 공존을 표현한다.

한섬은 패션위크 기간에 맞춰 21~27일(현지시간) 파리 마레지구 톰그레이하운드 매장에서 '시스템·시스템옴므 쇼룸'을 운영한다. 특히 21일에는 파리 16구에 있는 복합 예술문화 공간 '팔래드 도쿄'에서 단독 프레젠테이션도 연다.

한섬 관계자는 "쇼룸에 방문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글로벌 유통업체와 패션업체만 60여 곳에 이른다"며 "한섬만의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K패션의 위상을 더욱 높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