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코리아, '제4회 렉서스 아마추어 여성 장타대회' 성료
렉서스 코리아, '제4회 렉서스 아마추어 여성 장타대회' 성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 우승자 최소은씨에게 천만원의 우승상금과 트로피 전달
제4회 렉서스 아마추어 여성 장타대회가 성황리에 진행됐다. (사진=렉서스코리아)
제4회 렉서스 아마추어 여성 장타대회가 성황리에 진행됐다. (사진=렉서스코리아)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렉서스 코리아는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한 '렉서스 아마추어 여성 장타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7일 인천 송도 소재의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에서 본선 경기가 진행됐다. 치열한 예선을 거쳐 선발된 32명의 선수가 장타여왕의 자리를 놓고 열띤 경쟁을 펼쳤다. 

올해의 렉서스 장타여왕은 최소은씨(20세)로 246.6미터(269.6야드)를 기록해 우승 트로피와 상금 1000만원의 주인공이 됐다. 이번 경기에서는 제 1회 대회에서 우승 후 현재 프로골퍼로 활동하고 있는 이소정 선수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병진 렉서스 코리아 상무는 "해를 거듭해 갈수록 높아지는 참가자들의 관심과 선수들의 뛰어난 실력에 놀라게 된다"며 "렉서스 아마추어 여성 장타대회가 렉서스 팬들의 실력 발휘의 기회가 되는 동시에, 소통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