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마이샵 파트너' QR페이 기능 추가
신한카드, '마이샵 파트너' QR페이 기능 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맹점주-고객, 별도 단말기 없이 스마트폰만으로 결제 가능
(사진=신한카드)
(사진=신한카드)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신한카드는 중소형가맹점주 대상 마케팅 플랫폼인 마이샵 파트너에 QR코드 기반 간편결제 기능을 추가하는 등 업그레이드를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마이샵 파트너는 가맹점주가 이 애플리케이션에 할인, 쿠폰 등의 혜택을 등록하면 신한카드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해당 혜택에 적합한 고객을 매칭해 주는 등 마케팅 정보에 취약한 중소형가맹점주를 위한 앱이다.

이번 업그레이드를 통해 QR코드 기반의 간편결제 기능인 QR페이 서비스를 추가해 별도의 단말기 없이 가맹점주와 고객이 스마트폰만 있어도 결제가 가능하도록 했다. 중소형가맹점주는 결제 중간 프로세스가 없어 가맹점수수료 절감 효과도 볼 수 있다.

특히 마이샵 파트너 QR페이 서비스는 QR코드 키트를 활용한 고정형 방식은 물론 각 가맹점의 특성에 따라 결제 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가맹점주가 금액을 입력하고 해당 금액의 QR코드를 생성하는 변동형 QR코드 생성 방식과 △고객이 신한페이판 앱카드로 QR코드를 생성해 가맹점주가 마이샵 파트너로 스캔하는 방식 등 두 가지를 제공한다.

기존 고정형 방식에서는 고객이 QR코드 스캔 후 직접 금액을 입력해야했지만, 가맹점주가 금액을 입력할 수 있도록 추가해 고객의 불편을 줄였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모바일 기반 오프라인 결제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