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산업진흥회 "정부 ESS 안전대책 환영"
전기산업진흥회 "정부 ESS 안전대책 환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에너지저장장치(ESS) 업계가 11일 정부가 발표한 'ESS 안전대책 및 산업 생태계 육성방안'에 환영 의사를 표명했다. 

한국전기산업진흥회 등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사고조사와 안전대책이 업계가 기대하고 화재위험에서 벗어나는 내용들이 대부분 반영됐다"면서 "앞으로 ESS 산업이 활성화되고 국제경쟁력을 높여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객관적 실증시험 등으로 사고원인 조사는 물론 산·학·연·관 등에서 관련 전문가가 모두 참여해 ESS의 제품·설치·운영 등 전주기적 밸류체인에 대한 검증과 분석이 이뤄지는 산고를 이겨냈다"며 "비온 뒤에 땅이 굳어진다는 속담처럼 이번 일을 심기일전의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또 "이번 대책발표에 포함된 설치기준 및 통합관리기준 등에 신속히 대응하고 사업장별 특성을 반영한 예방조치에도 선도적으로 임하겠다"면서 "2014년부터 주파수조정(FR)용 ESS 사업을 시작으로 신재생연계용, 피크저감용 등 다양한 ESS 사업 경험을 통해 세계시장 선점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장세창 전기산업진흥회 회장은 "미래지향적인 방향에서 사업이 추진돼 왔지만 업계 스스로 충분한 검토가 부족해 시행착오를 겪을 수밖에 없었던 점에 대해서는 충분한 반성이 필요하다"면서 "범정부적인 대응과 대책방안 마련에 총력을 기울여 준 정부에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