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 '싱가포르 디지털 데이 세미나' 개최
한국씨티은행, '싱가포르 디지털 데이 세미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씨티은행
사진=한국씨티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한국씨티은행은 서울 강남구 소재 구글캠퍼스에서 디지털 기업고객의 전략, 기획, 재무 책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싱가포르 디지털 데이 세미나(Singapore Digital Day in Seoul)'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4일 진행된 이날 세미나에서는 입 웨이 키앗(Yip Wei Kiat) 주한 싱가포르 대사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싱가포르 경제개발청(EDB, Economic Development Board), 싱가포르 국부펀드인 테마섹 소속의 아센다스(Ascendas), 싱가포르 컨설팅회사 리킴얼라이언스(Lee Kim Alliance), 싱가포르 법무법인 운앤바줄(Oon & Bazul LLP) 등 다양한 외부 기관에서 연사로 참여했다.

이들 연사들은 한국 디지털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싱가포르 및 아세안(ASEAN) 지역의 디지털시장에 대한 개요, 에코시스템을 이용한 새로운 글로벌 비즈니스 기회 모색, 해외 진출 시 고려해야 할 현지 규제·세금·법규 등에 대한 정보, 그리고 비즈니스 동반자로서의 글로벌 금융기관인 씨티은행의 역할 등을 소개했다.

윌리엄 스탠튼(William B Stanton) 씨티은행 커머셜사업본부장은 "씨티은행은 디지털 기업고객의 글로벌 비지니스 파트너로서 싱가포르에 진출하는 한국기업 고객에게 싱가포르의 세금제도 및 기업설립 등과 관련된 실무 사례에 대한 최신 내용을 전하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