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시공 '파라다이스 시티', 한국강구조학회 작품상 받아
SK건설 시공 '파라다이스 시티', 한국강구조학회 작품상 받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건설이 준공한 파라다이스시티 1단계(2차) 모습. (사진=SK건설)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SK건설은 '파라다이스시티 1단계(2차) 공사'의 초대형 철골 지붕구조물이 올해 한국강구조학회 정기총회에서 작품상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SK건설이 인천광역시 운서동에 지난해 7월 준공한 '파라다이스시티 1단계(2차)'는 지하 2층~지상 7층, 총면적 10만9257㎡ 규모로 들어섰다. 스위트룸 58개가 있는 호텔과 실내 테마파크, 실내 수영장, 찜질방 등이 포함된 복합건축물이다.

이 중 SK건설이 호텔과 음식점 등이 있는 플라자(Plaza) 구간 상부에 설치한 초대형 철골 지붕구조물이 이번 작품상을 수상했다. SK건설은 한국 전통 보자기 모양의 면적 9500㎡, 무게 2200여t에 달하는 초대형 구조물 설치를 위해 3차원 건축물 설계 기법인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을 적용했다. 

건물 위로 지붕을 올렸을 때 오차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지상 가조립 과정을 거쳤고, 시공 단계별 시뮬레이션 작업을 통해 구조적인 안정성도 확보했다.

김희삼 SK건설 건축테크본부장은 "한국강구조학회 창립 30주년에 자사의 대공간 철골구조물의 기술력을 대외적으로 입증 받아 기쁘다"며 "앞으로 관련 기술력 강화와 확대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