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컬리, 중국 캐피탈서 350억 투자 유치
마켓컬리, 중국 캐피탈서 350억 투자 유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자 공급망 관리, 물류 시스템 고도화에 활용
(사진=컬리)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는 힐하우스캐피탈로부터 투자금 350억원을 추가 유치하고, 총 1350억원 규모로 시리즈D 투자를 마쳤다.(사진=컬리)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는 힐하우스캐피탈로부터 350억원을 추가 유치하고, 총 1350억원 규모로 시리즈D 투자를 마쳤다고 24일 밝혔다.

시리즈D 투자는 벤처기업으로서 네 번째 투자를 받았다는 의미다. 이로써 지난 4월 기존 투자처가 중심이 된 1000억원 규모 투자에 이어 추가로 350억원을 더하게 됐다. 마켓컬리는 물류 시스템 고도화 및 공급망 관리, 인력 확충, 안정적인 서비스 품질 유지 등에 투자를 집중할 계획이다.

신규 투자사로 합류한 힐하우스 캐피탈은 중국 최대 투자 전문 회사다. 중국에서는 텐센트, 메이투안에 투자한 이력이 있다. 국내에서는 배달의민족 운영사인 우아한 형제들에 대규모 투자를 집행하는 등 아시아를 거점으로 투자하며 명성을 쌓았다.

한편 지난 2015년 출범한 마켓컬리는 식재료와 간편식, 리빙 상품 등을 밤 11시까지 주문하면 아침 7시 전까지 보내주는 '샛별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액은 1570억원으로 전년보다 3배 이상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