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건축물 미세먼지 대응방안 마련' 토론회
국토부, '건축물 미세먼지 대응방안 마련' 토론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 전경. (사진=서울파이낸스DB)
국토교통부 전경.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국토교통부는 건축물 미세먼지 대응방안 마련과 일반국민 및 산업계·학계·관계기관 등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3일 진행된 토론회에서 한국설비공학회는 환기설비의 기술개발 방향을 비롯한 환기설비 필터 표준화의 필요성에 대해 발표했으며 한국건설기술연구원에서는 환기설비 설치 이후 유지관리의 어려움으로 일반 국민이 환기설비 사용이 어려웠던 점을 감안해 환기설비 유지관리 기준 마련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와 관련 국토부는 실내공기질 오염을 해결하기 위해 건축물에 설치하는 환기설비의 필터 성능 강화와 환기설비 설치대상 확대 등의 내용을 담은 '건축물의 설비기준 등에 관한 규칙' 일부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세대 내에 헤파급 필터, 미세먼지 농도에 따라 자동 운전되는 스마트 환기 등을 적용할 예정이다. 

김태오 국토부 녹색건축과 과장은 "토론회에서 논의된 사항을 토대로 건축물의 미세먼지 대응방안을 마련해 국민들이 미세먼지 우려를 덜 수 있도록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