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IT&E, 동작구 청소년 'VR체험' 기회 제공
현대IT&E, 동작구 청소년 'VR체험' 기회 제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서울 서초구 현대IT&E 본사에서 오창호(사진 오른쪽 두번째) 현대IT&E VB사업부문장이 성희경 동작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센터장(사진 오른쪽), 이영수 동작청소년문화의집 관장(사진 왼쪽), 심묘탁 사당청소년문화의집 관장(사진 왼쪽 두번째)과 함께 ‘진로체험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백화점그룹)
18일 서울 서초구 현대IT&E 본사에서 오창호(오른쪽 둘째) 현대IT&E VB사업부문장이 성희경 동작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센터장(오른쪽 첫째), 이영수 동작청소년문화의집 관장(왼쪽 첫째), 심묘탁 사당청소년문화의집 관장(왼쪽 둘째)과 '진로체험 활성화' 업무협약을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백화점그룹)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정보기술(IT) 전문기업 현대IT&E가 서울 동작구 청소년 진로체험 활동을 돕는다. 현대IT&E는 18일 동작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동작청소년문화의집, 사당청소년 문화의집 등 세 기관과 '청소년 진로체험 활성화' 업무협약(MOU)을 했다고 밝혔다.
 
현대IT&E는 세 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청소년을 대상으로 가상현실(VR) 관련 교육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VR스테이션' 강남점에서 VR기술이 접목된 콘텐츠 현장체험 기회를 준다. 

현대IT&E 관계자는 "VR기술에 대한 이해와 VR콘텐츠를 청소년들이 부담없이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초·중·고등학생 지원 기관과 협력해 VR 대중화에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