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봄철 야외활동에 필수 상비약 '케펨' 챙기세요"
종근당 "봄철 야외활동에 필수 상비약 '케펨' 챙기세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붙이는 근육통 치료제···"약물 투과 속도 빠르고 24시간 소염∙진통" 
종근당 붙이는 소염∙진통제 '케펨' (사진=종근당)
종근당 붙이는 소염∙진통제 '케펨' (사진=종근당)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봄철을 맞아 야외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면서 관절이나 근육 부상도 함께 증가하고 있다. 특히 겨울을 지나면서 근력이 저하되고 유연성이 떨어진 상태에서 무리하게 운동하면 부상이 쉽게 발생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야외 활동 중 관절이나 근육에 부상을 당했다면 먼저 충분히 쉬면서 마사지로 통증을 완화하고, 소염∙진통 성분이 함유된 치료제를 사용하는 것이 회복에 도움이 된다.

종근당 '케펨'은 붙이는 소염∙진통제다. 종근당에 따르면 케펨에는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 성분인 케토프로펜이 들어갔다. 약물 피부 투과 속도가 빠르고 투과율이 높아 환부에 부착 시 빠르고 강력한 소염∙진통 효과를 나타낸다. 

효과는 24시간 동안 지속된다. 신축성과 점착력이 좋아 무릎, 어깨 등 굴곡진 부위나 활동이 많은 관절에 사용해도 활동에 지장을 주거나 쉽게 떨어지지 않는다. 

부착면엔 플라스틱 이형지를 사용해 약물이 이형지에 스미는 현상을 막았다. S자 모양 이중 칼선도 적용해 제품을 가운데부터 붙일 수 있게 함으로써 부착 시 제품 끝부분이 말리는 불편을 없앴다. 

종근당 관계자는 "케펨은 소염∙진통 효과가 뛰어나고 사용자의 편의성을 크게 개선한 제품"이라며 "야외활동 중에 부상이 많이 발생하는 봄철에는 가정상비약으로 유용하게 쓰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