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아파트서 40대 男 방화 뒤 흉기난동…5명 사망·8명 부상
진주 아파트서 40대 男 방화 뒤 흉기난동…5명 사망·8명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경남 진주의 한 아파트에서 40대 남성이 자신의 집에 불을 지른 뒤 대피하는 주민들을 상대로 흉기를 휘둘러 13명의 사상자를 낸 참극이 발생했다.

17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30분께 진주시 한 아파트에 거주하는 A(43)씨가 자신의 집에 불을 질렀다. 이후 아파트 계단에서 대피하려고 집 밖으로 나온 주민들을 상대로 흉기를 휘둘렀다. 이 과정에서 주민 5명이 숨지고 8명이 다쳤다. 사상자는 더 늘어날 수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붙잡아 정확한 사건 경위를 수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