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고성 이재민 대피소 방문
문 대통령, 고성 이재민 대피소 방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오후 속초·고성 산불로 터전을 잃은 주민들이 대피해 있는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천진초등학교를 방문해 이재민을 만나 위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하는 방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앞서 정부는 오전 9시를 기해 산불이 발생한 해당 지역에 재난사태를 선포했다.

재난사태가 선포된 지역에서는 대피명령, 공무원 비상소집 등의 응급조치는 이뤄지지만, 응급조치 후 재난수습 과정에서는 별도 예산이 지원되지 않는다.

반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될 경우 재난수습 과정에서 주민의 생계안정 비용 및 복구에 필요한 행정·재정·금융·의료비용을 예산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문 대통령은 또 "한순간에 집을 잃고 놀란 가슴을 쓸어내리고 있을 이재민을 각별히 보살피라"며 "이재민을 체육관 등 대형 실내공간에 한꺼번에 수용하는 것을 가급적 지양하고 거주지에서 가까운 공공기관 연수시설 활용 등을 적극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