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아주대병원서 '환자식' 품평회
CJ프레시웨이, 아주대병원서 '환자식' 품평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프레시웨이는 지난 22일 경기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아주대병원 본관 1층 로비에서 입원환자와 외래 방문객 등을 대상으로 '환자식 신 메뉴 품평회'를 열었다. (사진=CJ프레시웨이) 
CJ프레시웨이는 지난 22일 경기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아주대병원 본관 1층 로비에서 입원환자와 외래 방문객 등을 대상으로 '환자식 신 메뉴 품평회'를 열었다. (사진=CJ프레시웨이)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CJ그룹의 식자재유통 및 단체급식 계열사 CJ프레시웨이는 25일 '병원 밥은 맛이 없다'는 사회적 인식 개선을 위해 아주대학교병원과 손을 잡았다고 밝혔다. 지난 22일 경기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아주대병원 본관 1층 로비에서 '환자식 신 메뉴 품평회'를 열어, 자체 개발한 환자식 7종과 저염 치료식 3종을 입원환자와 병원 관계자 등에게 선보였다는 것.  

CJ프레시웨이에 따르면, 이날 품평회에선 '냉이 로제 파스타', '고구마 취나물밥&들깨 두부장', '쑥 소고기죽'이 좋을 평가를 받았다. 환자식 염도와 온도, 영양성분 구성에 대한 의견도 수렴했다. CJ프레시웨이는 이날 품평회를 토대로 오는 4월부터 아주대병원 환자식을 제공하고, 시니어 전문 식자재 브랜드인 '헬씨누리' 메뉴도 개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