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하계 일정 본격 운영···"4월부터 보스턴 신규 취항"
대한항공, 하계 일정 본격 운영···"4월부터 보스턴 신규 취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러 상트페테르부르크·이르쿠츠크 직항 노선 운항 재개
대한항공은 오는 31일부터 10월 26일까지 본격적으로 하계 일정을 적용한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맞춰 일부 노선을 증편, 운항을 재개하고 신규 취항하는 노선도 투입해 고객에게 편리한 일정을 제공할 계획이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오는 31일부터 10월 26일까지 본격적으로 하계 일정을 적용한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맞춰 일부 노선을 증편, 운항을 재개하고 신규 취항하는 노선도 투입해 고객에게 편리한 일정을 제공할 계획이다. (사진=대한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대한항공은 오는 31일부터 10월 26일까지 본격적으로 하계 일정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맞춰 일부 노선을 증편, 운항을 재개하고 신규 취항하는 노선도 투입해 고객에게 편리한 일정을 제공할 계획이다.

대한항공은 매년 운항 일정을 하계 및 동계로 나눠 운영하고 있다. 하계 일정은 매년 3월 마지막 일요일에 시작하며, 동계 일정은 매년 10월 마지막 일요일에 시작한다.

대한항공은 수요가 많은 인천-이스탄불 노선을 기존 주 4회에서 주 5회로 증편한다. 동계 일정기간 동안 계절적 특성으로 운휴했던 러시아 일부 노선의 운항도 재개한다. 대한항공은 오는 4월 22일부턴 인천-이르쿠츠크 노선, 4월 28일부터 인천-상트페테르부르크 노선의 정기 직항편 운항을 재개함으로써 러시아 바이칼 호수 및 북유럽을 찾는 여행객과 비즈니스 승객들의 편의를 크게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4월 12일부턴 미국 보스턴 노선을 신규 취항을 시작한다. 이는 델타항공과 조인트벤쳐(JV)의 일환으로 미국 내 다양한 노선망을 제공할 계획이다. 대한항공은 시애틀 노선의 인천 출발 시간도 오후 6시대에서 오후 4시대로 변경해 여행객들의 편의 및 델타항공과의 네트워크를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하계 운항 일정에 맞춰 6월 1일부터 일본 훗카이도 아사히카와 노선을 대상으로 주 5회 정기성 부정기편도 새롭게 운항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