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단기적 조정 국면 전망"-케이프투자證
"펄어비스, 단기적 조정 국면 전망"-케이프투자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자의견 '매수' 유지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케이프투자증권은 26일 펄어비스에 대해 단기적 조정 국면이 나타날 것으로 내다보고 목표주가를 24만원으로 하향조정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이경일 연구원은 "1분기 매출은 전년대비 92% 증가한 1451억원, 영업이익은 9% 하락한 307억원을 기록하면서 영업이익 기대치를 하회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검사M 일본 출시 관련 마케팅비 증가와 임직원에 대한 인센티브 지급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검사M의 일본 출시로 3월부터 TV커머셜을 동반한 마케팅이 본격화되면서 1분기 광고선전비는 전년대비 173% 증가한 287억원 수준까지 확대될 전망"이라며 "또 1분기 약 90억원의 인세티브 지급으로 1분기 인건비는 전년대비 273% 늘어난 265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연구원은 "1분기 실적 하향에도 검은사막 콘솔버전과 검사M의 일본 서비스 호조가 있어 긍정적인 투자 시각을 유지한다"며 "검은사막의 성공적인 서비스 지역 확대와 플랫폼 확장은 향후 출시예정인 프로젝트K와 프로젝트V를 통한 계단식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검은사막 콘솔버전의 경우 출시초기 서버 10개로 시작해 현재 22대까지 증설한 상태이며 검사M은 일본내 매출 10위권에 안착했다"며 "향후 중국 외자판호(허가권) 재개시 큰 폭의 밸류에이션 리레이팅(재평가)이 가능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